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 자원봉사자 안전 위한 자원봉사종합보험 시행

5월 1일부터 자원봉사자종합보험 실질적인 혜택으로 빈틈없는 보장 범위 담보 지급 금액까지 높여
자원봉사자들이 안전한 환경속에서 자원봉사활동을 할 수 있도록 든든하게 지원

2022-05-02 15:30 출처: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

자원봉사활동 중의 상해, 배상책임과 관련된 사항을 보장해 주는 자원봉사종합보험

서울--(뉴스와이어) 2022년 05월 02일 -- 자원봉사종합보험 대표기관인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센터장 권미영)는 자원봉사활동 현장에서 활동하는 자원봉사자의 안전을 담보하기 위해 ‘2022년 자원봉사종합보험 통합계약’을 삼성화재해상보험과 체결하고 5월 1일부터 자원봉사자들에게 안전한 혜택을 제공한다고 2일 밝혔다.

자원봉사종합보험은 자원봉사활동 기본법 제14조에 근거해 1365 자원봉사포털(1365), 사회복지자원봉사 인증시스템(VMS), 청소년 자원봉사 시스템(DOVOL)에 가입된 자원봉사자라면 활동 중에 발생하는 상해 및 금전적 피해에 대해 누구나 보장받을 수 있고, 보상이 필요한 경우 활동기관을 통해 청구하게 되면 보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총 22개의 기본담보와 16개의 특약사항으로 구성된 자원봉사종합보험은 자원봉사활동 중의 상해, 배상책임과 관련된 사항에 대해 보장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상해입원일당(10만원) △화상·골절 진단 및 수술 시(300만원) 등 자원봉사자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을 추가 함으로써 담보 지급 금액을 대폭 상향해 보장된다.

코로나19로 인해 급격하게 증가한 비대면 자원봉사활동 중 발생하는 사고와 지역사회에서 플로깅, 재난지역의 봉사활동 등 비공식 및 일회성 자원봉사활동을 하던 중 피해를 입은 자원봉사자도 보장된다. 또한 활동 중 경험한 정신적 피해보장(심리상담), 제3자에게 신체적, 재물상의 피해에 대한 법률적인 배상책임(변호사 비용 등)에 대해서도 해당 활동을 인증기관에서 자원봉사 활동으로 인정하는 경우 보험금을 지원받을 수 있게 돼 부족한 부분을 빈틈없이 메웠다.

권미영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장은 “자원봉사 종합보험은 자원봉사자들이 안전한 환경 속에서 자원봉사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봉사활동 중에 발생하는 각종 사고에 대한 경제적, 심리적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국가에서 지원하는 든든한 사업”이라며 “자원봉사활동 중 발생하는 예기치 못한 상해사고 및 배상사고에 대한 든든한 지원과 더불어 현장의 자원봉사자 안전에 대해서도 더욱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 개요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는 행정안전부를 주체로 2010년 6월 1일 설립돼 2020년 재단법인으로 운영 형태를 전환했다. ‘모든 국민의 자원봉사 참여로 만드는 안녕한 대한민국’이라는 비전 아래 자원봉사 지원 체계의 허브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핵심 가치인 △사람 △연대협력 △현장을 바탕으로 핵심 목표인 △현장 중심의 자원봉사 정책 활동 △사회 변화를 위한 역량 강화 △자원봉사자가 주도하는 참여 문화 조성을 달성하기 위해 여러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주요 사업으로는 안녕 캠페인, 재난현장자원봉사센터 통합관리, 자원봉사종합보험, 1365자원봉사포털 운영, 자원봉사 정책 개발, 자원봉사 아카이브 사업 등이 있다.

웹사이트: http://v1365.or.kr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