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공대 이병호 학장, 공과대학 발전 위해 1억5000만원 기부

혁신강의상에 1억원, 서울대 전자전기정보장학재단에 5000만원 기부
이병호 학장, 지금까지 누적 기부 금액 2억원 상회

2021-11-15 09:00 출처: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이병호 학장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1월 15일 -- 서울대학교 공과대학은 이병호 학장이 공과대학 발전을 위해 최근 1억5000만원을 기부했다고 15일 밝혔다.

기부 금액 중 1억원은 서울대 공대교육연구재단을 통해 혁신강의상 등에 사용되도록 했으며, 5000만원은 서울대 전자전기정보장학재단(이사장 정덕균 교수)에 기부했다.

9월 1일 제30대 서울대 공대 학장에 취임한 이병호 학장은 1983년 서울대 전자공학과에 입학한 이후 석사학위까지 마치고, 캘리포니아 버클리대에서 전기공학으로 박사학위를 1993년에 받았다.

1994년 9월부터 서울대 전기정보공학부 교수로 재직 중이며 국제전기전자공학회(IEEE), 국제광공학회(SPIE), 미국광학회(OSA), 국제정보디스플레이학회(SID) 등 4개 국제학술단체 석학회원(Fellow)이다. 또한 한국공학한림원과 한국과학기술한림원 정회원이며, 한국광학회 회장과 한국정보디스플레이학회 회장 등을 역임하며 학술연구와 산업계 교류 활동도 꾸준히 이어가고 있다.

이병호 학장은 “학생들이 더욱더 좋은 환경에서 정진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자 구성원으로서 솔선수범하기 위해 이같이 결심했다”며 “특히 공과대학 발전을 위한 기부 행렬에 동참하고 싶은 마음도 함께 담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병호 학장이 서울대학교에 현재까지 기부한 총액은 2억원을 웃도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