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시리즈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 온라인 상영회 개최

10.27(수)~11.9.(화), 2주간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 온라인 상영회 개최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유튜브, 네이버TV 채널 통해 매일 오전 10시 순차 공개
극으로 만든 ‘종묘제례악’부터 명인들의 종목 공연, 종목 활용 창작공연까지 다채로운 프로그램

2021-10-20 08:00 출처: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 온라인 상영회 포스터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0월 20일 --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사장 정성숙)과 국립중앙박물관(관장 민병찬)은 2021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공연시리즈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 온라인 상영회를 10월 27일(수)~11월 9일(화)까지 2주간에 걸쳐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공식 유튜브와 네이버TV를 통해 개최한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 공연시리즈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를 통해 유네스코 등재 인류무형문화유산 원형과 이를 소재로 한 창작공연을 선보이며, 전통문화 콘텐츠의 우수성과 인류무형문화유산의 가치를 알리고 있다.

올해로 4회를 맞이한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는 9월 14일(화)~26일(일)까지 2주 동안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에서 8회 공연이 진행돼, 2000여 명의 관람객이 다녀갔다.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을 소재로 한 창작공연은 추석 연휴 기간에 걸쳐 진행돼 가족·친구·연인과 함께 명절 나들이를 즐기러 온 관람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극장 용에서 진행된 공연뿐 아니라, 같은 기간 유형문화유산의 보고인 국립중앙박물관 거울못을 배경으로 인류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된 다양한 전통예술 공연을 촬영해 이번 온라인 상영회를 통해 공개한다. 온라인을 통해 더 많은 관객들이 전통문화유산의 깊은 매력을 느낄 수 있는 소중한 문화 향유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 온라인 상영회에서는 영산재, 가곡, 판소리, 남사당놀이, 농악, 아리랑 등 유네스코 등재 종목과 등재 추진 중인 탈춤까지 전통예술 명인의 공연으로 인류무형문화유산의 원형을 온전히 즐길 수 있다. 원형 공연뿐 아니라 The광대, 그림, 왓와이 아트, 음악그룹 나무 등 활발한 활동으로 주목받고 있는 전통공연예술단체들의 창작공연까지 만나볼 수 있다. 극으로 만들어 호평을 받은 기획 공연 종묘제례악 ‘반가운 만남 있어 노래하고 춤추다’를 포함한 오프라인 공연 프로그램들도 온라인 상영회를 통해 다시 한번 선보여, 인류무형문화유산 공연을 랜선을 통해 어디에서나 쉽게 관람할 수 있다.

공연을 주최·주관하는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정성숙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지난 2년간 공연 현장에서 관객을 많이 만나지 못하는 아쉬움이 컸다”며 “이번 온라인 상영회로 시공간 제약 없이 우리 문화유산의 아름다움을 만나볼 수 있는 기회가 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위대한 유산, 오늘과 만나다’ 온라인 상영회는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공식 유튜브 채널과 네이버TV를 통해 공개된다. 공연 관련 상세정보는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개요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은 전통예술의 진흥과 문화향수 기회 확대를 통한 국민의 문화 품격 향상을 목적으로 설립됐다. 2007년 문화체육관광부로부터 재단 설립 허가를 받아 국악문화재단으로 출발했으며, 2009년 재단 명칭을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으로 바꿨다. 전통예술의 보급 및 저변 확대, 고품격 전통문화 콘텐츠 개발 및 전통예술의 대중화, 신진 인력 양성, 해외 교류 활동 등 다양한 사업을 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kotpa.org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