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머니복지재단, 서울시 소외 계층 아동·청소년 교통복지 증진 위한 교통비 지원

교통비 지원 대상 2배로 확대하며 코로나19로 큰 어려움에 빠진 서울시 아동·청소년 소외 계층에 온정의 손길

2020-06-22 13:48 출처: 티머니복지재단

티머니복지재단이 서울시 소외 계층 아동·청소년 교통복지 증진을 위해 교통비를 지원한다(사진 출처: 티머니복지재단 홈페이지 및 클립아트 코리아)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6월 22일 -- 티머니복지재단(이사장 정효성)은 5월부터 교통약자인 청소년들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청소년 교통비 지원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청소년 교통비 지원 사업’은 아동복지시설, 아동양육시설, 사회복지관, 지역교육복지센터 등 서울시 소재 복지시설을 이용하며 서울시 소재 학교에 재학 중인 중·고등학생에게 20만원 한도 내 교통비와 교통카드 1매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2015년부터 시작된 이 사업은 지난해까지 8600여명의 아동·청소년에게 약 14억원을 지원하였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영향으로 더욱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학생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기 위해 지난해보다 2배 많은 최대 4000명으로 그 대상을 확대했다.

신청은 재단과 연계된 서울시 내 복지시설 및 기관을 통해 할 수 있으며 사업 내용 및 신청 방법 등 자세한 내용은 티머니복지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티머니복지재단은 교통약자 등을 위한 교통복지 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대중교통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지원 사업을 통해 대중교통 발전을 도모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tmwf.or.kr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