죽이야기 “6월 첫째 주 매출, 코로나19 이전 수준으로 회복”

일상 건강식으로 ‘죽’ 선택하는 사람들 늘어난 듯… 긴급재난지원금 효과도 있어

2020-06-10 08:00 출처: 대호가

웰빙 한식 프랜차이즈 죽이야기는 6월 첫째 주 가맹점 주간 매출이 코로나19 이전 수준을 회복했다고 밝혔다

서울--(뉴스와이어) 2020년 06월 10일 -- 웰빙 한식 프랜차이즈 죽이야기는 6월 첫째 주 가맹점 주간 매출이 코로나19 이전 수준을 회복했다고 10일 밝혔다.

죽이야기는 전국 407개 가맹점의 6월 첫째 주 평균 일 매출을 분석한 결과 2019년 6월보다 오히려 매출이 7%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는 코로나19가 전 세계적으로 확산하기 이전인 2020년 1월 매출과 비슷한 수준이다.

코로나19로 전 세계 외식업계 평균 매출이 떨어진 상황에서 주목할 만한 기록인 것이다.

그뿐만 아니라 가맹점이 본사에 물품과 식자재를 주문하는 ‘물류 매출’도 2019년 같은 기간보다 10% 이상 늘어났다. 물류 매출과 매장 매출은 밀접한 관계를 맺는다. 보통 물류 매출이 늘면 매장 매출도 올라간다.

죽이야기는 매출 상승이 일시적인 현상은 아닌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죽이야기는 지방자치단체 및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 매출 연계 효과가 어느 정도 작용했고 죽에 대한 소비자들의 인식이 아플 때 먹는 음식에서 일상 건강식으로 전환되고 있기 때문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한편 죽이야기는 2020년 신메뉴 솥죽과 솥밥 9종을 출시하고 건강식 시장 공략에 나섰다.

이외에도 본사 직영점인 버티고개점에서 새 음료 론칭(톡차)을 기념해 삼계탕을 주문하는 고객에게 망고 에이드를 무료로 제공하는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다.

대호가 개요

대호가는 죽이야기를 운영하는 회사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